인터넷 은행 비상금 소액 대출 비교 추천 (카카오뱅크, 토스뱅크, 케이뱅크)

kakao

1금융권인 인터넷 은행 (카카오뱅크, 토스뱅크, 케이뱅크) 에서 소액 비상금대출을 이용하는것은 갑자기 현금이 필요한 상황에서 정말 유용한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. 특히 1금융권 은행에서 받는다면 낮은 금리로 안전한 대출 운용을 할 수 있고, 3대 인터넷 은행을 이용한다면 모바일로 빠르게 대출을 심사 받고 실행함으로써 급전이 필요한 순간에 경제적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습니다.

이번 포스팅에서는 대한민국 3대 인터넷 은행 (카카오뱅크, 토스뱅크, 케이뱅크) 의 비상금 대출 조건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.

인터넷은행 소개

한국에는 3개의 인터넷은행이 존재합니다. 카카오뱅크, 토스뱅크, 케이뱅크가 그러한데요. 이들은 인터넷이 아니라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여 사용한다는 공통점이 있으며, 각 은행의 인증서를 이용하여 빠르게 계좌개설과 대출상품가입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.

카카오뱅크 비상금 대출

https://www.kakaobank.com/products/emergencyLoan

kakao

담보 : 서울보증보험(주) 보험증권, 중신용자의 경우 중신용비상금대출 신용평가 내부요건

한도 : 최소 50만원 ~ 최대 300만원

상환방식 : 한도대출(마이너스통장), 만기일시상환

대출기간 : 1년 (대출 만기 전 연장 신청이 필요하며, 심사결과에 따라 1년 단위로 연장가능)

대출대상 : 만 19세 이상 내국인 / 연체, 부도정보 등 신용도판단정보 등재 사실이 없는 고객 / 회생, 파산, 면책 등 신청 사실이 없는 고객 / 당행 연체대출금을 보유 중이거나 손실을 끼친 이력이 없는 고객 / 금융사기 관련 기록이 없는 고객

중도상환수수료 : 없음

토스뱅크 비상금 대출

https://www.tossbank.com/product-service/loans/emergency-loan

담보 : 서울보증보험의 개인금융신용보험

한도 : 최소 50만원 ~ 최대 300만원

상환방식 : 한도대출(마이너스통장), 만기일시상환

대출기간 : 1년 (1년 단위로 최대 10년까지 연장가능)

대출대상 : 19세 이상 내국인 / 연체, 부도정보 등 신용도판단정보 등재 사실이 없는 고객 / 회생, 파산, 면책 등 신청 사실이 없는 고객 / 당행 연체대출금을 보유 중이거나 손실을 끼친 이력이 없는 고객 / 금융사기 및 기타 금융거래 제한 관련 기록이 없는 고객 / 당행에 비상금대출을 보유하지 않은 고객

중도상환수수료 : 없음

케이뱅크 비상금 대출

https://www.kbanknow.com/ib20/mnu/FPMLON240001

담보 : 서울보증보험과의 협약대출로 서울보증보험이 발급하는 보험증권을 담보로 실행되는 대출

한도 : 최대 300만원

상환방식 : 한도대출(마이너스통장)

대출기간 : 1년(1년 단위로 10년까지 연장 가능 단, 비상금대출은 최대 5년까지 연장 가능)

대출대상 : 케이뱅크 내부 심사기준을 충족하는 고객 / 서울보증보험 보험증권 발급이 가능한 고객 / 만 19세 이상 내국인

중도상환수수료 : 없음

어디로 선택해야 할까?

인터넷 은행 3사를 비교해보면, 사실 비교가 의미 없을 정도로 대부분 같은 대상, 조건, 한도, 기간 정보를 갖고 있습니다. 금리와 한도는 심사가 실제 진행되어야 정확한 수치를 알 수 있기 때문에, 여유가 된다면 모두 심사를 진행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.

만약 모두 심사를 진행하기가 어렵다면, 기존에 사용하고 있는 예금 계좌가 있거나 주로 사용하여 모바일 UI 가 편리한 인터넷 은행을 선택 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. 결국 이후에 대출을 상환하거나, 대출을 연장하는 과정에서 자주 사용하는 UI 는 여러분을 더 편리하게 해줄 수 있습니다.

이상으로 인터넷 은행에서 실행하는 비상금 대출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. 인터넷 은행에서 받는 비상금대출은 필요한 상황에서 빠르게 급전을 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. 하지만 무분별하게 대출을 받게 된다면, 상환 하지 못했을때 연체이자를 내거나 신용도가 하락할 수 있다는 단점이 있습니다. 따라서 언제나 대출을 받을 때는 신중하게 진행하는것이 좋겠습니다.

Leave a Comment